[가스관] 한국가스기술공사
[가스관] 한국가스기술공사
  • 투데이에너지
  • 승인 2011.09.06 16:11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PTT 프로젝트 등 해외사업 확대

 

국내 최고 천연가스 설비 기술회사

 

 


[투데이에너지] 한국가스기술공사(사장 강기창)는 천연가스의 도입에서부터 공급에 이르는 전체설비에 대한 정비와 엔지니어링, 그리고 기술개발을 전담하고 있는 천연가스설비 전문 기술회사이다.

1993년 국내 천연가스설비의 효율적인 유지관리와 기술개발을 목적으로 설립된 공사는 지난 18년 동안 천연가스 생산 및 공급설비에 대한 책임정비와 안전관리로 국가경제와 국민생활의 편익 증진에 기여했다.

또한 국내 최초로 천연가스 저장설비 설계기술의 국산화를 실현하며 명실상부한 천연가스 관련 국내 최고의 기술회사로 성장했다.

현재 공사는 본사와 전국 11개 지사 조직으로 인천, 평택, 통영 등 3개의 생산기지 전체설비와 3,000여km에 이르는 전국 공급 주배관망에 대한 유지보수 및 안전점검 활동을 통해 안전하고 안정적인 가스공급의 신뢰성 확보에 주력하고 있다.

LNG 저장탱크 및 생산기지 설계 등 엔지니어링사업과 차세대 친환경 에너지설비 기술개발 등 에너지설비 전문영역으로 사업을 확장하고 있다.

가스기술공사의 비전은 ‘세계 일류 에너지 기술기업’이다. 공사는 현재 태국 PTT 프로젝트, 멕시코 만사니요 프로젝트, 마다가스카르 암모니아 플랜트 프로젝트, 나이지리아 바란우비 프로젝트 등에 참여해 해외사업을 활발히 전개하고 있다.

가스기술공사는 지난해 11월29일부로 본사를 대전광역시 유성구 봉산동으로 이전해 새로운 도약의 발판을 마련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