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울원전本, 한울 소셜팜 프로젝트 순항 중
한울원전本, 한울 소셜팜 프로젝트 순항 중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11.2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울진지역 13개 사회적경제기업 지원
소셜팜 프로젝트 지원품 전달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소셜팜 프로젝트 지원품 전달식에서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수력원자력 한울원자력본부(본부장 이종호)는 19일 경상북도 사회적경제지원센터, 울진군 사회적경제협의회와 함께 ‘한울 소셜팜 지원품 전달식’을 가졌다.

‘한울 소셜팜 프로젝트’는 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을 육성해 지역주민 소득 증대를 도모하고자 한울본부가 올해 새롭게 기획하고 경상북도 사회적경제지원센터와 함께 추진하는 육성사업이다.

공모를 거쳐 선발된 울진지역 사회적경제기업이 자립하고 성장할 수 있도록 지원하는 이 프로젝트를 통해 한울본부는 현재 울진군 전체 사회적경제기업의 37%인 13개 기업을 지원하고 있다. 9개 기업에는 시설 개선자금 약 1억4,000만원을, 3개 기업에는 홍보비 4,000여만원을, 1개 기업에는 TV 광고 제작·방영비를 지원했다.

특히 지난 추석부터 인터넷 우체국쇼핑몰과 한수원 사택에서 진행한 울진군 사회적경제기업 생산품 판매전을 통해 참여 기업들이 총 1억여원의 매출을 달성한 바 있다. 참여 기업 중 한 곳은 두 달 만에 작년 전체 매출액의 73%를 기록하는 등 지원 받은 기업 대부분이 코로나19 등 여건 악화에도 매출 신장을 이룩했다.

한울본부는 다가오는 2021년에도 울진군 사회적경제기업 자립기반 구축을 위해 다양한 지원사업을 추진할 예정이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