일진복합소재, 현대車 수소트럭에 수소저장시스템 공급
일진복합소재, 현대車 수소트럭에 수소저장시스템 공급
  • 윤예슬 기자
  • 승인 2020.11.24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상용차부문, 수소전기 시내버스·광역버스에 이은 세번째

[투데이에너지 윤예슬 기자] 일진복합소재(대표 김기현)가 현대자동차 수소전기트럭 공급업체로 선정됐다. 

일진복합소재는 24일 현대차 수소전기트럭에 장착되는 수소저장시스템(연료탱크+모듈) 공급업체로 선정됐다고 밝혔다. 이는 수소상용차부문에서 지난해 5월 수소전기 시내버스, 올해 8월 수소전기 광역버스에 이은 3번째 선정이다.

현대자동차는 오는 2021년 물류트럭 중심으로 수소전기트럭을 시범 공급할 예정이며 정부 또한 ‘수소경제 활성화 로드맵’에 따라 오는 2040년까지 수소트럭 3만대, 수소버스 4만대, 수소택시 8만대 등 총 15만대 수소상용차 보급을 추진 중이다.

수소상용차 15만대는 2019년 말 기준 전체 사업용 차량 80만8,000대의 18.5%에 해당하는 대수이다.

김기현 일진복합소재 대표는 “업계를 선도하는 첨단 기술로 운송수단에 맞는 특화 제품 개발에 역량을 집중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일진복합소재는 일진다이아몬드의 자회사(지분율 86.95%)로 국내에서 유일하게 수소차량용 연료탱크를 양산하고 있으며 2014년 현대자동차가 세계 최초로 상용화한 투싼 수소전기차에 연료탱크를 공급한 데 이어 2018년부터 차세대 수소전기차 ‘넥쏘’에도 연료탱크를 독점 공급하고 있다. 

수소전기차의 핵심부품인 수소연료탱크는 고강도 플라스틱 재질의 원통형 용기에 탄소섬유를 감아 만드는 TYPE4 용기를 사용하고 있으며 이는 철재 TYPE1 연료탱크보다 무게는 60% 이상 가볍고 강도는 10배 이상 높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