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전원자력연료, 협력사 비대면 품질보증업무협의회 개최
한전원자력연료, 협력사 비대면 품질보증업무협의회 개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0.12.23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동반성장·상생협력 관계 강화
비대면 품질보증업무협의회가 개최되고 있다.
비대면 품질보증업무협의회가 개최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전원자력연료(사장 정상봉)는 22일 원자력연료 부품을 공급하는 국내 9개 협력회사와 비대면 품질보증업무협의회를 개최했다.
 
이번 협의회는 한전원자력연료와 협력회사 간 동반성장·상생협력 관계를 강화하고 원자력연료 부품의 품질 향상을 도모하기 위해 마련됐다.

이날 회의는 개회사를 시작으로 품질활동 우수 협력회사 시상, 위·모조품 및 의심품목(CFSI) 방지를 위한 공동실천 다짐행사, 품질활동 평가 결과 발표, 품질보증활동 실적 및 계획 공유에 이어 윤리·인권경영업무 협약체결, 협력회사 건의 및 애로사항 청취 순으로 진행됐다.

한전원자력연료는 체계적인 품질관리체계를 구축하고 품질경쟁력을 제고하고자 협력회사와 품질보증협의체를 구성해 공급자별 공정검사 불량률과 개선책 및 품질현황 등을 꾸준히 관리해 오고 있으며 매년 간담회를 개최하는 등 선순환적 협력관계 구축에 매진해 오고 있다.

또한 품질을 최우선 가치로 삼고 고유의 생산혁신시스템 운영을 통해 혁신 성과를 창출하는 등 품질 개선을 위한 노력을 지속해 오고 있다.

그 결과 지난 11월 열린 제46회 국가품질경영대회에서 공공분야 최초로 20년 연속 품질경쟁력 우수기업으로 선정됨은 물론 정상봉 사장은 선도적인 품질경영 활동에 대한 노력을 인정받아 석탑산업훈장을 받은 바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