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너지公, 2020년 에너지진단 우수기관 시상식 개최
에너지公, 2020년 에너지진단 우수기관 시상식 개최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2.1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산업부장관상에 엔자인·광신판지 선정

서울 반얀트리 클럽&스파에서 개최된 '2020년 에너지진단 우수기관 시상식'에서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서울 반얀트리 클럽&스파에서 개최된 '2020년 에너지진단 우수기관 시상식'에서 김창섭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이 인사말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에너지공단(이사장 김창섭)은 19일 서울 반얀트리 호텔에서 2020년 에너지진단 우수기관 시상식을 개최했다.

이날 시상은 2020년 에너지진단 품질 향상에 우수한 성과를 보여준 에너지진단 전문기관(이하 진단기관) 및 진단대상 사업장을 대상으로 진행됐다.

진단기관 중에서는 (주)엔자인이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으며 (주)에너제닉, (주)하나기연, 에너지기술서비스(주)가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사업장 중에서는 (주)광신판지가 산업통상자원부 장관상을 수상했으며 한국쓰리엠(주), 대림산업(주) 여수C4공장, 한국수자원공사 대산산업용수센터가 한국에너지공단 이사장상을 수상했다.

특히 (주)광신판지는 ‘골게이터 공정 응축수 회수용 에코스팀펌프의 설비로 스팀절감’개선 사례로 사업장 중 가장 높은 점수를 받아 장관상 수상의 영예를 안았다.

수상 진단기관은 △진단 수행현황 △진단 보고서 △진단결과 개선 이행실태 및 기술지도 결과 이행률 △고객만족도 △의무진단 실적 등 5개 부문에 대한 평가를 통해 56개 기관 중 우수한 성적을 거둔 진단기관과 전년 평가대비 높은 성과를 낸 진단기관을 선정해 시상했다.

우수 사업장은 2020년 에너지진단 개선이행 우수사례 공모를 통해 접수된 37건 중 서류 및 현장심사를 통해 개선안을 적극 이행한 진단대상 사업장을 선정해 시상했다.

김창섭 에너지공단 이사장은 “코로나19로 힘든 시기에도 에너지절감에 대한 의지를 가지고 훌륭한 성과를 낸 기관 및 사업장에게 감사드린다”라며 “에너지진단은 탄소중립으로 나아가기위한 첫 단계인 만큼 앞으로도 많은 노력과 성과를 내주시길 부탁드린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