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성에너지, 비대면 검침서비스 강화
대성에너지, 비대면 검침서비스 강화
  • 박병인 기자
  • 승인 2021.03.16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바일 자가검침 신청 고객 30만 참여·스마트 가스계량기 보급 확대
대성에너지가 설치한 스마트 가스개량기.
대성에너지가 설치한 스마트 가스개량기.

[투데이에너지 박병인 기자] 대성에너지(주)(대표 우중본)는 도시가스 사용고객의 불편사항 해소 및 고객응대 근로자의 적절한 근무시간 확보와 안전한 근무환경 조성을 위한 다양한 비대면 검침서비스 강화에 나서고 있다.

맞벌이 부부 증가와 사생활 보호 등의 이유로 검침원 방문을 꺼리거나 시간 약속이 쉽지 않은 추세에 대응하기 위해 시작된 모바일 자가검침 서비스는 약 30만 고객이 참여하는 등 증가추세에 있다.

또한 검침원들의 안전사고 예방을 위해 검침이 어려운 시설에 대한 근무환경 개선과 가스누출 안전성 향상 등의 목적으로 도입된 스마트 가스계량기(가스 AMI) 보급도 계속 확대되고 있다.

대성에너지는 지난해 대구시가 ‘스마트 가스계량기 보급 시범지역’ 실증사업 지역으로 선정됨에 따라 정부지원으로 설치한 4,000대를 포함해 2021년 3월 현재 6,700여대를 설치완료 했으며 올해 말까지 2,000여대를 추가로 설치해 난 검침환경 개선에 박차를 가할 계획이다.

또한 지난해부터 카카오톡을 활용한 전자고지서 신청 이벤트를 진행해 50만 고객을 최근 달성했으며 서비스센터 일요일 휴무제를 도입하고 대화형음성응답(IVR) 시스템을 리뉴얼하는 등 운영 효율성 향상과 고객응대 감정노동자의 근무환경을 개선을 위한 시스템도 도입해 시행 중에 있다.

대성에너지 고객마케팅본부장은 “모바일 비대면 시대에 발맞춰 사생활 보호 등 고객의 불편사항을 최소화하고 감정노동자의 근무환경 개선을 위한 다양한 시스템 도입에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라며 “대성에너지는 임직원들의 안전한 근로환경 조성과 고객들에게 편리하고 안전한 에너지 공급을 위한 비대면 서비스 강화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