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수소산업 육성 밑그림 ‘속도 낸다’
충남도, 수소산업 육성 밑그림 ‘속도 낸다’
  • 조대인 기자
  • 승인 2021.03.1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비전·정책 방향·중장기 추진 전략 등 도출

[투데이에너지 조대인 기자] 대한민국 그린뉴딜을 앞장서 이끌어 나가기 위해 충청남도가 미래 수소산업 육성을 위한 밑그림 그리기에 속도를 낸다.

‘충청남도 수소산업 육성 및 지원에 관한 조례’에 따라 정부 정책과 지역 특수성을 고려한 수소산업 육성 기본계획을 수립키로 하고 연구용역 막바지 작업에 들어갔다.

충남도에 따르면 충남 수소산업 육성 기본계획은 정부의 탈석탄·탈원전 정책과 ‘수소경제 육성 및 수소 안전관리에 관한 법률’ 발효 등 에너지산업 정책 실현에 대응하기 위해 수립 중이라고 전했다.

도내 에너지산업 패러다임 변화에 대응하고 수소산업에 대한 체계적인 육성·지원을 통한 수소경제사회 구현 등도 기본계획 수립 추진 배경이다.

이번 연구용역을 통해 충남도는 △국내외 수소산업 기술 트랜드 및 시장·정책 동향 등 환경 분석 △국내외 수소산업 관련 우수 거버넌스 사례를 찾을 계획이다.

또한 △도내 수소산업 생태계 현황을 살피고 △지역 내 혁신 자원과 전문인력, 관련 기업 등에 대한 역량 분석을 통한 지역 특화 유망 분야를 발굴할 예정이다.

충남 수소산업 육성 비전과 목표, 전략을 도출한 뒤 유망 분야 주요 과제별 단기·중기·장기 실천계획과 발전 전략 로드맵을 세울 계획이다.

이와 함께 △수소에너지 생산, 저장·유통, 활용 분야별 발전 전략 △인프라, R&D, 고용, 창업 및 기업 지원 등 부문별 전략과제와 △미래 핵심 전략과제 간 연계 방안 △수소에너지 공공서비스 고도화 및 수소에너지 융합 서비스산업 활성화 방안 등도 모색한다.

이밖에 △사업의 정책적·기술적·경제적 타당성 검토 △사업 추진에 따른 기대효과 분석 △지역주민이 공감할 수 있는 지속적이며 안정적인 수소산업 모델을 내놓을 예정이다.

지난해 8월부터 시작된 연구용역은 같은 해 12월 1차 중간보고회와 지난 8일 2차 중간보고회를 거쳐 내달 최종보고회를 진행할 예정이다.

충남도는 연구용역 최종 결과물을 토대로 충남 수소산업 육성 기본계획을 수립할 계획이다.

충남도의 관계자는 “수소는 기후위기에 대응한 탈석탄 에너지 전환 시대 화석 에너지를 대체할 새로운 에너지로 미래 발전 가능성이 크다”라며 “정부 정책 기조에 부응한 수소경제사회 조기 구축을 위해 연구용역을 통한 기본계획 수립에 박차를 가할 것”이라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