영흥발전本·국제기구·인천시, 자연 보전 활동 ‘맞손’
영흥발전本·국제기구·인천시, 자연 보전 활동 ‘맞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3.2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인천지역 철새·서식지 보전 업무협약 체결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남동발전 영흥발전본부(본부장 김우용)는 24일 인천 송도 G-타워에서 EAAFP(동아시아-대양주 철새이동경로 파트너십) 및 인천광역시와 함께 ‘인천지역의 철새와 그 서식지 보전활동을 위한 양해각서’를 체결, 깨끗하고 지속가능한 인천을 위한 자연보전활동에 나선다고 밝혔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2018년 영흥발전본부와 EAAFP 양자간 체결한 업무협약의 연장선상에 체결됐으며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영흥발전본부는 다양한 철새 보전사업에 대한 직접 참여 및 재정지원 업무를, 인천시는 관계기관들에 대한 행정·재정적 지원 업무를, EAAFP사무국은 해당 사업들의 진행 및 기금 관리 업무를 맡게 된다. 

특히 인천광역시가 신규 협약 당사자로 참여해 시의 철새보전사업과의 연계를 통해 시너지 효과 등이 향상될 것으로 기대된다.

또한 영흥발전본부는 향후 3년 간 철새 보전사업 지원시 탐조가이드 양성, 인천지역 생태기행과 같은 지역사회와 더불어 상생 협력할 수 있는 주민참여형 사업도 적극 발굴 및 후원할 예정이다.

이번 협약식에는 김우용 영흥발전본부장, 더그 왓킨스 EAAFP사무국 대표, 유훈수 인천광역시 환경국장이 참석한 가운데 협약서 서명식과 함께 영흥발전본부의 2021년도 자연보전활동사업 재정 후원금(5,000만원) 전달식도 함께 진행됐다.

더그 왓킨스 EAAFP 사무국대표는 “전 세계 개체수의 80% 정도가 인천지역에 서식하는 저어새와 같은 국제 멸종위기종 보전활동에 적극 참여하는 영흥발전본부의 친환경 경영에 깊은 감사를 표한다”고 말했다. 

이에 김우용 영흥발전본부장은 “앞으로 다양한 자연보전활동을 통해 인천시민들이 체감할 수 있는 사회적 가치 창출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겠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