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난, 강남·수원·화성지사 대기오염물질 최대 25% 감축 목표
한난, 강남·수원·화성지사 대기오염물질 최대 25% 감축 목표
  • 류희선 기자
  • 승인 2021.04.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수도권대기환경청과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 MOU 체결

이상진 한국지역난방공사 화성지사장(좌)과 안세창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이상진 한국지역난방공사 화성지사장(좌)과 안세창 수도권대기환경청장이 협약 체결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류희선 기자] 한국지역난방공사(사장 황창화)는 지난 14일 한난 3개 사업장(화성지사, 강남지사, 수원지사)이 수도권대기환경청(청장 안세창)과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 자발적 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대기오염물질 총량관리 자발적 협약’은 사업장이 자발적 노력으로 대기오염물질을 배출허용총량 보다 적게 배출해 수도권 대기질을 개선하고자 하는 취지로 추진됐다.

한난은 저탄소·고효율 LNG 열병합 발전시설 운영, 오염방지시설 선제적 관리 등 다각적인 대기오염물질 저감 노력을 통해 2022년 사업장별 배출허용총량 대비 최대 25% 배출량 감축을 목표로 설정했다.

이번 협약식에 참석한 이상진 한난 화성지사장은 “맑고 깨끗한 대기환경을 만들기 위해 동 협약을 성실히 이행하는 한편 적극적인 환경설비투자로 대기오염물질 감축 목표 이행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