에넬엑스코리아, 부산시 수요반응 사업자 선정
에넬엑스코리아, 부산시 수요반응 사업자 선정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4.29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2년 연속 부산시와 수요반응 참여 협약 체결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국내 수요반응(DR : Demand Response) 및 가상발전소(VPP : Virtual Power Plant) 분야 선도기업인 에넬엑스코리아가 부산시 수요반응 사업자로 공식 선정됐다고 29일 밝혔다.

부산시는 현재 전력거래소가 관리하는 국가 전력망 효율화를 위한 수요반응자원으로 등록돼 있다. 이번 협약으로 에넬엑스코리아는 부산시와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협력 관계를 이어가게 됐다.

에넬엑스코리아는 부산시 36개 시설을 수요반응 참여 대상으로 등록했다. 최대전력 갱신이나 계통 위기상황 발생 시 전력거래소가 수요감축 요청을 보내면 해당 시설들은 펌프, 급수시설 등 설비에 사용되는 전력을 줄여 수요반응에 참여하게 된다. 부산시는 연중 전기 사용절감을 위해 대기하고 실제 전력 사용량을 감축하는 대가로 정산금을 받게 된다.

부산시의 관계자는 “신중한 선정과정을 거친 결과 부산시 산하 공공시설 수요반응자원 수요관리사업자에 뛰어난 전문성과 역량을 갖추고 있는 에넬엑스코리아가 선정돼 안정적인 자원관리가 가능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다.

김형민 에넬엑스코리아 대표는 “부산시의 신뢰받는 파트너로서 수요반응 사업에 지속적으로 참여할 수 있게 돼 매우 영광”이라며 “에넬엑스코리아는 그동안 에너지 야에서 쌓아온 글로벌 리더십과 경험을 바탕으로 부산시의 에너지 사용을 효율화해 전력망 지원, 지속가능성 목표 달성, 경쟁력 확보 등에 기여할 예정”이라고 밝혔다. 

이어 김 대표는 “수요반응제도 참여는 신규 수익 창출 및 소매 전기요금 상쇄뿐만 아니라 배터리 스토리지와 같은 신기술에 투자도 가능케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