동서발전, 지역 자가격리자 생필품 키트 지원
동서발전, 지역 자가격리자 생필품 키트 지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4.29
  • 댓글 1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민·관 협력 지역문제 해결형 사회공헌
송철호 울산시장(중)과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좌), 김철 대한적십자회 울산광역시지사 회장이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송철호 울산시장(중)과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좌), 김철 대한적십자회 울산광역시지사 회장이 전달식 후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동서발전(사장 김영문)은 울산지역 코로나19 자가격리자를 위해 생필품 500세트를 전달한다고 29일 밝혔다. 

동서발전은 이날 울산시청에서 송철호 울산시장, 김영문 동서발전 사장, 김철 대한적십자회 울산광역시지사 회장 등이 참석한 가운데 ‘자가격리자 생필품 키트 전달식’을 개최했다.

동서발전은 울산지역 코로나19 확진자 급증으로 자가격리자 생필품 부족에 따라 총 3,000만원 상당 생필품 키트 500박스를 대한적십자사를 통해 울산시에 전달한다. 

동서발전이 울산시에 기증한 생필품 키트는 즉석밥, 즉석조리식품, 통조림 등 박스당 6만원 상당의 생필품으로 구성됐다. 키트는 울산 지역 5개 구·군 재난관리 담당부서에서 코로나19 자가격리자 증가상황을 고려해 유동적으로 전달할 예정이다.

동서발전의 관계자는 “코로나19의 전국적 재확산에 따라 생필품 부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자가격리자의 기본생존권을 보장하기 위해 이번 전달식을 시행하게 됐다”라며 “앞으로도 긴급재난 상황 발생 시 필요한 자원을 적재적소에 지원하는 등 지역 취약계층의 편의 증진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한편 동서발전은 지난 2월 코로나19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 소상공인과 취약계층을 지원하기 위해 △소상공인 대상 울산페이 배달앱 활용 지역화폐 지원(총 5,000만원 상당) △지역 취약계층 대상 밀키트 지원 등 지역 경제활성화를 위한 지역문제 해결형 사회공헌사업을 꾸준히 진행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1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최우승 2021-05-02 14:42:00
“앞으로도 긴급재난 상황 발생 시 필요한 자원을 적재적소에 지원하는 등 지역 취약계층의 편의 증진에 도움이 되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한 부분이 감명깊었습니다. 나만 잘 산다고 취약 계층을 버리지않고 나와 관계없는 빈곤한 사람들을 위해 생필품을 기부하는 동서발전 멋있습니다! 회사의 발전을 빕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