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남도, 당진에 그린수소부품전환지원센터 건립
충남도, 당진에 그린수소부품전환지원센터 건립
  • 유정근 기자
  • 승인 2021.04.30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탈석탄·에너지전환 정책 선제 대응

[투데이에너지 유정근 기자] 충청남도가 당진 석문국가산업단지에 그린수소부품전환지원센터를 건립한다.

충남도는 산업통상자원부 주관 2022년도 스마트 특성화 기반 구축사업 공모에 2개 과제가 선정돼 국비 120억원을 확보했다고 30일 밝혔다.

이번 공모에서 충남도는 △그린수소 생산 수전해 부품 개발 지원 플랫폼 구축사업 △초실감 디스플레이 융합형 스마트센서 모듈 기술 지원 플랫폼 구축사업 등 신청 사업 2개 모두 선정됐다.

그린수소 생산 수전해 부품 개발 지원 플랫폼 구축사업은 정부와 도의 탈석탄 및 에너지전환 정책에 선제 대응하기 위해 도내 기계부품 가공산업의 고분자 전해질 분리막(PEM) 수전해 스택 부품 생산 산업전환을 지원한다.

이를 위해 충남도는 2022년부터 2024년까지 3년간 국비 60억원 등 총사업비 110억원을 투입해 당진 석문국가산업단지에 그린수소부품전환지원센터를 건립할 계획이다.

충남도는 이번 공모에 선정된 사업을 통해 △고용 유발 101명 △생산 유발 306억원 △부가가치 유발 90억원의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충남도의 관계자는 “이번 공모 선정으로 그린수소 생산거점으로 도약할 수 있는 발판을 마련하게 됐다”라며 “새로운 산업을 육성하고 주력산업을 발전시켜 산업 변화에 대응하고 미래를 이끌어 나아갈 것”이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