한국지멘스 SI, 지능형 화재 탐지 시스템 출시
한국지멘스 SI, 지능형 화재 탐지 시스템 출시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6.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모든 규모 건물 최적화 통합 포트폴리오 제공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지멘스(대표 추콩 럼) 스마트 인프라(SI)는 보다 신속하고 정확한 화재 탐지를 위한 ‘SRF(지멘스 R형 화재 탐지 시스템) 2.0’을 출시했다. 

지멘스는 한국에서 직접 개발 및 생산되는 SRF 2.0을 통해 국내 자동 화재 탐지 설비 시장을 공략한다는 계획이다. 

운영적 편의성이 더욱 업그레이드된 SRF 2.0은 △수신기, 중계기, 감지기, 발신기, 경종 등 통합 포트폴리오 구성 △회로 격리기(아이솔레이터) 내장 △확장 가능 시스템 △자동 자가진단 기능 △모바일 앱을 통한 쉬운 설정 등이 특징이다. 

SRF 2.0은 상업용 및 주거용 건물부터 공장이나 발전소와 같은 산업 시장에 이르기까지 규모에 관계없이 적용 가능한 제품이다. 수신기는 건물의 규모에 따라 유연하게 적용 가능한 2가지 모델로 출시돼 최소 2계통(2,016개 회로)에서 최대 16계통(1만6,128개 회로)까지 감시 및 제어가 가능하다.

SRF 2.0은 우수한 품질을 인정받아 한국소방산업기술원으로부터 형식승인을 취득했으며 국가화재안전기준 NFSC 203뿐만 아니라 세계적으로 인정받는 미국방화협회의 화재안전기준 NFPA 72의 Class X 배선 방식 요건도 충족한다.

또한 스마트폰 앱 SiScan을 이용하면 SRF 2.0 설정 프로세스를 간소화할 수 있다. 앱으로 감지기 및 중계기의 고유번호를 스캔하거나 주소 등의 데이터를 빠르고 간단하게 수신기로 전송 가능하다. 이를 통해 이중화 오류를 방지해 높은 데이터 정확성을 제공한다. 

정하중 한국지멘스 스마트인프라부문 대표는 “지멘스의 최신 기술을 탑재한 SRF 2.0은 보다 빠르고 정확한 화재 탐지를 가능케 할 것”이라며 “앞으로도 한국지멘스 스마트 인프라는 첨단 제품을 통해 국민의 생명 및 자산 보호에 앞장서고 국내 소방산업 기술력을 한 단계 높이는 데에 이바지하겠다”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