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터뷰] 이호동 한국발전산업노동조합 위원장
[인터뷰] 이호동 한국발전산업노동조합 위원장
  • 정용상
  • 승인 2002.01.18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진행된 분할 인정, 매각 반대
도아기계공업(주) 이명준 사장은 운반 설치가 간편하고 효율이 좋은 콤펙트형 기화기를 개발, 국내 및 중국 특허를 획득하여 수입대체효과를 제고하고 LPG체적판매제를 활성화 하는 데 기여했다.

도아에서 개발한 팩키지형 기화기는 LPG를 가장 편리하고 안전하게 사용하면서 에너지를 70%이상 절감할 수 있는 등 가스사용시설의 안전확보에 최적인 제품이다.

이 사장은 도아패키지 기화기 개발 동기에 대해 “기존 기화기는 이상이 있는 경우 기화되지 않은 액체가스가 사용처로 유출돼 유량계가 파손되고 가스 누설 및 연소기의 연소상태가 불안정해지는 등 위험한 상황이 초래됐다"며 “이러한 문제점을 포착, 기화기 계통의 액체레벨과 탱크의 액체레벨이 항상 일정하도록 유지해 액체가스가 넘어갈 수 없도록 제작했다"고 설명했다.

특히 LPG체적판매를 시행하면서 액체자동절체기를 독창적으로 개발, 100% 수입대체 효과를 창출했고, 판매금액도 수입품에 비해 저렴하게 공급해 정부시책인 LPG체적판매를 촉진시키는데 공헌했다.

이같이 이 사장은 최신 가스기기를 개발, 보급하여 가스산업발전에 기여하고 제품의 안전성을 한층 향상시키는 등 가스안전향상을 도모했다.

도아공급시스템은 저온 증발기능을 이용하여 저장탱크에 일정량 이상의 재고만 있으면 자연증발량만으로도 가스공급이 가능해 전기료를 절약할 수 있다.

또, 탱크와 기화기에 각종 상태를 점검할 수 있는 계기를 장착하여 탱크와 기화기의 상태가 자동으로 점검돼, 이상이 있을 경우에는 필요한 조치사항이 판넬의 경보지시기에 나타나게 된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