중부발전, 에너지 취약계층 냉방용품 지원
중부발전, 에너지 취약계층 냉방용품 지원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7.07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장애인 가구·한부모 가정 등 460여가구 선풍기 전달
염창호 대천2동장(좌 4번째)과 서한석 중부발전 가치경영처장(좌 5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염창호 대천2동장(좌 4번째)과 서한석 중부발전 가치경영처장(좌 5번째) 등 관계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중부발전(사장 김호빈)은 7일 보령시 대천2동에서 에너지 취약계층의 폭염 피해 예방을 위한 ‘시원한 여름나기 지원사업’을 전개했다.

이번 사업을 위해 중부발전은 한국에너지재단 및 지자체(보령시, 서천군)와 긴밀한 협력을 통해 지원이 절실한 가정과 필요로 하는 냉방용품을 선정했으며 선정된 장애인 가정 226가구와 저소득 가정 219가구, 한부모가정 17가구 등에 총 462대의 선풍기를 지원한다.

김호빈 중부발전 사장은 “최근 코로나19 등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이웃들이 지원받은 냉방용품으로 좀 더 시원한 여름을 날 수 있기를 기대한다”라며 “향후에도 중부발전은 에너지 대표 공기업으로서 지역과의 상생발전을 위해 더욱 노력해 나가겠다”고 밝혔다.

한편 중부발전은 이동 취약계층을 위한 ‘노사 공동 희망차량 전달’, 지역 초등학교와 복지시설에 ‘공기정화식물 및 공기청정기 보급’, 주거 취약계층을 위한 ‘희망의 보금자리사업’, 안전취약계층을 위한 ‘전기․가스설비 점검 및 교체사업’ 등 지역사회와의 상생협력에 지속적으로 노력하고 있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