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력硏·삼성, 에너지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 추진
전력硏·삼성, 에너지 블록체인 플랫폼 개발 추진
  • 김병욱 기자
  • 승인 2021.07.15
  • 댓글 0
이 기사를 공유합니다

업무 효율성 및 에너지 공용 효율화 향상

[투데이에너지 김병욱 기자] 한국전력 전력연구원(원장 김태균)은 지난 3월 공고한 ‘KEPCO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 및 서비스 개발’ 사업을 삼성SDS가 최종적으로 수주하면서 에너지 블록체인 플랫폼 구축사업 및 상용서비스 개발을 본격적으로 추진한다. 

한전이 구축하려는 KEPCO 블록체인 플랫폼은 기본적으로 허가받은 운영 노드만이 참여할 수 있는 허가형 블록체인이지만 이더리움이나 하이퍼레저패브릭 등 외부 플랫폼과의 연계를 위한 인터체인 기술을 적용함으로써 플랫폼의 확장성 및 객관성을 향상시키는 것이다. 

또한 다양한 서비스를 탑재해 업무 효율을 높이고 나아가 친환경 에너지 네트워크를 구축할 계획이다.

KEPCO 블록체인 플랫폼을 통해 조달업무, 인사채용, 공공 문서발급 등 대국민 서비스에 블록체인 기술을 적용해 업무 효율성과 투명성을 향상시키고사내에서 발급되는 각종 증명서(재직증명서, 경력증명서, 시험성적서 등)의 진위성을 확인 및 검증할 수 있는 문서검증시스템에도 블록체인을 적용한다. 이를 통해 증명서 검증오류 및 오염행위를 원천적으로 방지해 대외 공신력을 강화할 예정이다.

이 외에도 디지털 문서처리, 각종 심의 및 평가 관리, 계약관리 등 업무 효율화가 요구되는 백오피스 서비스를 발굴할 계획이다.

이어 전력연구원이 구축한 블록체인 플랫폼을 친환경 에너지 네트워크까지 확장시킬 예정이다.

전력연구원의 관계자는 “이번 사업을 기반으로 에너지 블록체인 기술 확보 및 신사업모델 발굴을 통해 국가 에너지 자급체계 구축, 에너지 소비자 편의성 증가 및 비용 절감, 향후 다양한 에너지 신산업을 육성하는데 기여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라고 밝혔다.


댓글삭제
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
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
댓글 0
댓글쓰기
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계정인증을 통해
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

해당 언어로 번역 중 입니다.